브니엘 뉴스

[한국일보] [2016년 하반기 우수특허대상 ] 브니엘월드-고추냉이로 항균용기 만들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와사비아 작성일17-11-15 10:26 조회2,357회 댓글0건

본문

 

 

 

[2016 하반기 우수특허대상] 브니엘월드

고추냉이로 항균용기 만들어

 

         

                                                                  브니엘월드(회장 안재삼)는 고추냉이를 원료로 한 호신용 스프레이, 방향제, 탈취제,

                                                                  목욕용품, 생활용품, 화장품, 항균용기 등을 만드는 업체이다.

 

                                                                  독특한 매운 맛과 살균력으로 생선회 등을 먹을 때 사용되는 고추냉이에는 ‘이소티안산 알릴’

                                                                  이라는 식물 방향 오일이 들어 있는데, 화학소독제인 페놀의 약 100배의 살균력을 갖고 있다.


                                                                  브니엘월드는 강릉 원주대학교와 기술사업화 협력계약을 체결하고

                                                                  고추냉이의 이소티안산 알릴 성분을 극대화시키는 기술로 특허를 취득했다.

 

                                                                  또한 미국 FDA의 ‘품질 안전성 테스트’를 통과해 인체에 안전한 제품임을 인정받았으며,

                                                                  IOS 9001, ISO 14001과 ISO 22000 식품안전경영시스템 인증과 메인비즈(경영혁신형중소기업) 

                                                                  인증, 벤처기업 인증 등도 취득했다. 브니엘월드는 조만간 ‘와사비아’ 브랜드를 통해 차와 음료,

                                                                  소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브니엘월드는 또 지난 9월 강원도 태백시의 장성농공단지로 본사, 공장 등을 이전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브니엘월드는 태백시에 브니엘 테마공원을 조성해 허브 및 고추냉이 재배와

                                                                  와사비아 공장을 세우고 공동체,힐링센터, 병원 및 교회 등을 함께 꾸밀 계획이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 원문 보러가기> http://www.hankookilbo.com/v/c97fdca9e01c4f789c47ede56395423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